드디어 등장한 의문의 여검사들!

0123


뭔가 세실리가 많은 발전을 했군요.

정말 일취월장하는 세실리입니다... 만, 루크와의 차이는 역시. (....)

이번화는 정말 많은 변화가 있었습니다.

새로 등장하는 캐릭터가 네명, 거기다 새로이 등장하는 칼이 네자루...

아하하.;

오늘 등장한 칼들을 살짝 정리해 보았습니다.

샤로트 : 플람베르주 (Flamberge) - 프랑스에서 사용되어진 양손검으로서 물결모양의 독특한 블레이드가 특징입니다. 아름다운 칼날 때문에 의장용으로도 쓰이지만, 작중에 설명했다 싶이, 독특한 모양의 블레이드는 큰 상처를 만드는데 상당한 효과가 있었다고 합니다.

도리스 : 클레이모어 (Claymore) - 16~18세기 경에 스코틀랜드 지방에서 주로 쓰인 양손검입니다. 길이는 약 140cm에 2.5kg 정도의 무게를 지니는 '양손으로 쓰는 한 손검 길이의 칼' 으로서 기민성을 최대화 시켜 상대를 베는 식으로 사용되어집니다.

마고트 : 롬파이아 (Rhomphaia) - BC 300 ~ BC 400 사이에 고대 그리스인이 주로 사용하던 대검입니다. 칼날과 손잡이의 길이가 거의 동일하며 칼날이 거의 곧게 되어있어 양손으로 휘두르며 적을 베는 데에 사용되었으며, 군집된 병력에 의해 대 기병용 방어무구 로도 쓰였다고 합니다. (블레이드가 곧은것 한정)

페네로페 : 발록나이프 (Ballock Knife) - 남성의 성기를 본떠만든 이 단검은 13~18세기 영국지방(잉글랜드, 스코틀랜드)에서 주로 쓰였습니다. 스코틀랜드에서 쓰이던 '더크(Dirk)'와 유사했으며, 영국 튜더 왕조 시대에 가장 널리 사용되어졌다고 합니다.

 - 말투나 호칭, 표현방법 때문에 무척이나 고민을 많이하게 되었군요. 혹시라도 다른 의견이 있으신 분은 거리낌 없이 말씀해주시길!
 - 페네로페의 목소리가 귀에 엄청 익는다 싶었더니, 샹그리라의 쿠니코 성우인 타카하시 미카코 씨였군요.; 거기다 도리아는 .. TTT의 리디아에, 마고트는 .. .... 무려 NEEDLESS 의 쿠치나시! (.....) 샤로트의 성우는 다들 아시다 시피 사키의 코로모를 연기하셨던 후쿠하라 카오리 씨 네요. .. 뭔가 자막을 만들기 시작하면서 성우에 대한 정보도 엄청나게 많이 알게 되는군요. (자막 시작전에 알고 있던 성우라고는 쿠기밍, 나나씨에 호리에 유이.. 그리고 토우마 유미씨 (디드리트 성우분 .. 최근 작으로는 흑신의 '푸니푸니' .. ) 정도였는데 말이죠.)

다음화의 제목은, 가족 -Family- 입니다. :)

그럼 재미있게 보시길-!!

 ∴ 비밀댓글 님의 지적으로 오타를 수정하였습니다.
 ∴ 또 탈퇴된 코란 님의 지적으로 오타를 수정하였습니다.


▒ ▒▒▒▒▒▒▒▒▒▒▒▒ ▒
번역 & 싱크 : 시리스 (Siris)
Blog : http://Siris.kr/

>>聖劍の刀鍛冶 第06話 자막<<
▒ ▒▒▒▒▒▒▒▒▒▒▒▒ ▒

  • 이전 댓글 더보기
  • Favicon of http://nalary77.tistory.com 날라리 2009.11.07 20:40

    항상 감사할 뿐...복 받으실 겁니다...^^

  • 루키하루 2009.11.07 20:47

    루크는 넘사벽 세실리 착실히 성장 중이기는 하지만 눈이 가는건 실력보다 가슴 ㅋㅋ

    • Favicon of https://siris.kr Siris 2009.11.07 22:14 신고

      이번 시나리오에 세실리의 가슴을 보고 하는 이야기가 있는데, 빼버렸군요. 아마 다음화에서 세실리네 어머니와 같이 언급될거 같기도 해요.

  • Favicon of https://zulet.tistory.com 쭈렛 2009.11.07 20:58 신고

    오홍.. 금발 여자애 맘에 들어요 +_+//

  • Favicon of https://irocku.tistory.com 비그마마 2009.11.07 22:20 신고

    음...뭐랄까 일단 저는 마곳이 좋더군요ㅋㅋㅋ
    샬롯도 괜찮긴하지만요

  • Favicon of http://blog.naver.com/morens Lapislazuli 2009.11.07 22:23

    감사합니다!
    덕분에 즐겁게 볼 수 있겠네요!

  • 2009.11.07 22:37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siris.kr Siris 2009.11.08 05:17 신고

      지적 감사합니다. 초벌번역본에서 살짝 수정을 했는데, 조사를 그냥 붙여놨었군요;;
      바로 수정했습니다. :)

  • Favicon of http://sose.tistory.com/ 용자 2009.11.07 22:40

    수고하셨어요!

    오늘은 볼게 많아서 흐뭇+_+

  • 효천군 2009.11.07 23:27

    드디어 2권 내용이 시작하네요.
    지금 2권 읽고 있는데, 샬롯 에피소드까지 다 읽었다는... 세실리는 여전히 허접 기사이긴 하지만, 그래도 조금씩 발전하는 듯싶네요.
    그나저나 저 스틸컷은 정말 샬롯인가요? 왠지 리사와 상당히 닮은 것 같은 느낌도 드네요. ;ㅁ;
    여하간 자막 감사합니다아~

    • Favicon of https://siris.kr Siris 2009.11.08 05:23 신고

      처음 등장하는 캐릭터들에 대한 의문과 긴장감을 높이기 위한 효과인듯 하긴 한데.. 원본에서 이래저래 많이 잘라먹으니 조금 아쉽다는 생각도 듭니다.
      뭔가 계속 성장해나가는 세실리를 보면 슬슬 흐뭇해 지기까지 합니다! (....)
      샬롯은.. 알고보니 리사의 배다른 자매였다 후문이!? (먼산)
      재미있게 보세요^^

  • Favicon of http://blog.naver.com/jjg928 Lynnfield 2009.11.08 01:09

    자막 감사합니다 ^^

  • 염동호 2009.11.08 01:17

    고맙습니다 자막없이 보려다가 머리아플뻔했는데 감사합니다.

    일어공부를 해야할지말아야할지..

    • Favicon of https://siris.kr Siris 2009.11.08 05:19 신고

      애니등의 다른 나라 미디어를 자주 접하게 되면 외국어 공부도 자연히 된다는 점이 좋죠!
      재미있게 보세요-

  • makura 2009.11.08 08:53

    오... 성검은 시리스님께서 전담하시다보니 댓글 달려고보면 어느덧 주르륵...ㄷㄷ
    그래도 요번 리뉴얼로 인해 댓글란이 위로 올라와서 쓰기 쉬워져서 좋은듯 합니다.^^ (반대로 내려가서 읽으려면 힘들겠지만요;;)

    뭐튼, 제 이미지에서는 플랑베르쥬는 왠지 가녀리고 날카로운 프랑스의 금발 미녀검사가 들법한 검으로 생각되고,

    클레이모어는 왠지 과묵해보이지만 사실 상냥한 단발머리의 여검사가 들것 같구요.

    롬파이아는 보기드문 검인듯 한데 찾아보니 왠지 비잔틴제국시대의 병사들이 곧잘썼을것 같은 검인듯 합니다. 그리스 신화에서는 헤라클레스가 종종 썼다고 하던듯...

    발록나이프라면, 거의 단검수준인데 이걸 쓰려면 아무래도 상대적으로 몸집이 작고 민첩하고 재빠른 빈유 미소녀가 쓸것 같습니다만... 성검에 나오는 페넬로페는 페넬로페 크루즈급으로 거유네요.ㄷㄷ (문제는 근위병 여자애들이 다들 거유를 싫어하는데, 얘가 가장 크다는...ㅋㅋ)

    성우진도 짱짱해서 참 좋은데, 문제는 1쿨이라는게 사뭇 아쉽습니다..ㅜㅜ


    망그로브의 작품은 사무라이 참프루도 그랬고, 에르고 프록시나 미치코와 핫친처럼 아주 양질의 작품들이었고

    망그로브 자체도 수준급 퀄리티를 자랑하는 제작사인데 성검의 블랙스미스에서는 나름 모에요소를 자극하면서

    지금까지 이어오는 느낌을 지켜주는것 같습니다.

    일단 원작 분량이 어느정도인지가 문제인데, 원작 소설이 7권까지 나왔으니 2쿨도 갈만했겠지만

    보통 7권정도면 1쿨은 충분해도 2쿨까진 조금 모자란 느낌도 드는거 같네요. 일단 종영후에 반응보고

    잘하면 2기를 제작해줄지도요...ㅎㅎ 뭐튼 재밌게 감상하겠습니다. 언급하신 1인칭 부분도 주의깊게 관찰해보도록 할게요.^^

    • 머리만뉴타입 2009.11.08 10:10

      어마금은 6권까지 2쿨로 했습니다.
      특히 연금술사 에피소드는 거의 절반을 날려먹었기도했습니다.
      7권까지면 2쿨로 충분하다고 생각되는군요

    • Favicon of https://siris.kr Siris 2009.11.08 10:57 신고

      일단, 프리시스님도 하시기는 하지만.;; 바쁘신 건지 조금 늦게 만드셔서 그 덕분에 많은분이 찾아주시네요.
      지난번 스킨은 뭔가 이래저래 꼬여있어서 건드리기가 매우 힘들었는데다가 제가 커스터마이즈도 멋대로 많이 해버려서;;; 뭐가 어디있는지 찾을 수가 없었죠. 거기다 버그까지! 이번엔 그래도 바로바로 찾아서 리뉴얼이 가능하다는 것이 제일 마음에 들어요. :3 거기다 사용하기까지 좋아졌다하니 다행이네요^^

      ... 근데 당시의 무구는 '남성'을 위한 것이었는데, 어째서 모두 '여성'이 사용하고 있는걸까요!?

      정말 1쿨이라는 점이 아쉬운 작품이로군요. 3~4권 분량정도까지로 마무리 될듯 합니다만, 차라리 조금 더 탄탄한 작품을 만들어 주었으면 하는 바램이 있군요. :3

      1인칭 및 말투같은게 어색하다 생각되면 지체없이 지적해주세요! ^^

    • Favicon of https://siris.kr Siris 2009.11.08 11:00 신고

      머리만뉴타입//어마금은 무엇일까요? ..)a 어찌되었건, 단 10권으로 100화 이상을 뽑아낸 작품도 있으니, 어떤것이 낫다라고 콕 집어서 말하는 것은 힘들거라 생각됩니다. 어디서 나온 미디어의 차이 라고도 할 수 있겠지만, 많은 문자를 영상으로 옮기면서 누락된 부분이 많고, 연결이 어색할 수록 안좋은 작품이 되는것이라 생각되요. 그러니, 딱 정해진 틀은 있을 수 없으리라 생각되고, 지금의 템포도 약간 빠르다 싶은 생각이 드는데, 1쿨로 7권이라는 많은 분량을 표현하려고 하면 ... 템포가 엄청나게 빨라져야 할거라는 생각이 드는군요.;

    • makura 2009.11.08 19:35

      とある魔術の禁書目録을 말씀하시는거로군요. 저도 첨엔 뭔가 했네요. 6권까지긴한데, 그러고보니 라스트 오더땅+액셀러레이터 떡밥만 던지고 끝났죠. 그러고보니 금서목록 2기가 나오면 7-8권으로 시작해서 대패성제 커버하고 난다음 11,12로 잠시 쉬어가다 13권으로 그다음기 떡밥 던져놓으면 세컨드 시즌도 끝이겠네요.
      그렇게 따지면 7~13권인데 솔직히 이것도 빠른 느낌이 들거든요; (뭐 2쿨이니까...)

      어떤 마술의 금서목록 보시면 아시겠지만 중간에 생략한 에피소드 엄청나게 많은데다 원작 팬으로서 조금 전개가 너무 빨라서 적응 못한 부분도 있었습니다. 생각보다 인덱스를 너무 밀어준것도 있었구요. (인덱스 빠긴합니다만... 츤데레포에 요즘은 빠져있어서요. 뭐 진심은 카오리누님이지만, 이분이 요즘 본편에서 너무 유들유들해져서...)

      뭐튼, 금서목록이나 최근 방영중인 아수라 크라잉처럼 원작이 이미 분량이 많은경우 속칭 "학살한다"라는 식으로 마구 해치우긴 합니다만, 그럴경우 엄청나게 내용이 스킵되지요..;;

      제생각은 이미 성검의 경우도 이런저런 에피소드를 생략하고 진행되는걸로 아는데, 적절히 중반부에서 끊고 2기를 생각해볼듯 합니다. 만약 이작품이 2쿨이었다면 7권까지 한다음 모자른 분량은 적절히 오리지널로 막을 내렸겠지만 1쿨이라는 소리는 2기가 있을지도 모른다는 암시라고도 볼수 있으니까요.


      참고로 원작 분량 많다고 판타지 작품은 다 좋은게 아닙니다. 슬레이어즈나 마술사 오펜같은 경우도 있지만 반대로 스크랩드 프린세스같은 작품도 있으니까요.

      오히려 성검은 애니메이션화 된 타이밍을 잘 잡은것 같네요. 그리고 요즘 제작사들이 분할 크리까지 선호하는 마당에 2쿨이상은 스폰서가 붙거나 이미 인기가 인증된 작품정도 말고는 리스크가 따르죠;
      (오죽하면 리메이크 되는 작품도 늘고있고, 예전 명작들도 하나둘씩 리메이크 되는 추세입니다; 그만큼 업계가 사정이 안좋다는 이야기..)

      뭐튼, 2기가 나온다면 환영할 일이고, 1쿨이라도 적절한 진행으로 잘 뽑아주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 makura 2009.11.08 19:39

      Siris//프리시스님도 하신다고 하셨지만, 테라시아 마니아즈인가하는 프로그램에는 시리스님 단독 출마(?)로 나와있어서 그런겁니다..ㅎㅎ

      결코 프리시스님을 잊은건 아니니 양해를...^^;

      그러고보니 예전엔 판타지에 나오는 여성캐릭터는 궁수나 마법사나 수도사 같은 비전투 요원이나 아니면 경무장 캐릭터였는데 요즘은 그 가냘픈 몸으로 어찌 그 무거운 검들을 잘들 들고 잘 싸우는지 신기할정도랄까요; (힘의 원천은 근육이 아닌 사실 가슴의 크기에서 나오는걸지도?라는 생각도..;;)


      뭐튼, 1쿨이라는게 조금 아쉽긴해도 그뒤로 방영하는 작품도 무척 기대되는 작품이긴합니다.

      생각해보니 그런느낌의 캐릭터는 예전에 월영의 하즈키가 있었는데 얘는 미나같이 여왕님 캐릭터는 아닌지라 (꽤 잔혹하긴하지만... 귀여우니까요;)
      그보다는 괴물공주에 나오는 괴물공주의 말투랑 조금 비슷할수도 있을듯 하네요;

    • Favicon of https://siris.kr Siris 2009.11.09 11:26 신고

      잊으셔도 되요, 랄까, 잊어주세요! (...제 입장에선)
      여러가지 이유로 테라시아 방영표에서는 프리시스님이 빠지게 되었다죠. '');

      ... 여자의 힘의 근원은 근육이 아니라.. ... 문제발언일지도! (...)

      1쿨이라는 것이 많이 아쉽긴 하지만, 2기를 기대해봐야겠죠 .. 것도 dvd 판매량이 많아야 하겠지만;

  • c군 2009.11.08 09:17

    자막 감사합니다.
    암...발전 할수 밖에
    세실리 가슴에 달린 그 커다란건 장식이 아니니까!
    ....
    데헷~♡

    • Favicon of https://siris.kr Siris 2009.11.08 11:01 신고

      ........... 우월한건 그 부분인건가요.;
      어쨌건, 재미있게 보세요-.

  • 머리만뉴타입 2009.11.08 10:12

    어제일이있어서... 무자막으로 보고
    지금에서야 자막써서봤는데
    이번화에는 어려운 단어(?)가 많이 안나와서 그런지
    무자막으로봐도 별다를게 없군요.
    다음화에는 블랙스미스와 마검과 루크의 카타나 달련에 대한게 풀리겠군요

    • Favicon of https://siris.kr Siris 2009.11.08 11:04 신고

      그러고보면 한번에 묶어주기 위해 리사의 나이에 대해서 일부러 언급을 안하고 넘어간거 같기도 합니다. 말 자체는 어렵지 않았지만 .. ... 말투라던가, 말투라던가, 말투가 이래저래 꼬여있어, 한국어로 표현하는데에 무척이나 곤란했다죠. (.....)
      그럼 좋은하루 되세요^^

  • Yuty 2009.11.08 14:35

    잘 받아가요+_+ 언제나 시리스님 자막 애용하고있습니다아~

  • Favicon of http://blog.naver.com/pi4712 카르나인 2009.11.08 17:59

    자막 감사합니다^^

  • cadenza 2009.11.08 18:25

    오 쿠치나시 성우분이셨군요;;
    (근데 쿠치나시가 대사가 한번밖에 없어서 전혀 몰랐....)

    자막 잘 받아갑니다~

    • Favicon of https://siris.kr Siris 2009.11.09 00:39 신고

      쿠치나시는. ... 이름 그대로 말이 없으니깐요;
      재미있게 보세요^^

  • makura 2009.11.08 19:43

    음... 예전엔 애니메이션 그 자체를 보는데 집중했다면 요즘은 오프닝이라던가 엔딩의 스탭롤이라던가
    원화에 누가누가 참여했는지와 성우는 누군지와 이런것때문에...;
    신캐릭터가 나오면 바로 예상해보고 맞춰보거나 예상과 다를때나 정녕 감이 안올때가 정작 본편내용보다 궁금할때도 있다죠;

    그러고보니 최근들어서는 애니메이션을 보는 계기가 성우+그 성우가 연기하는 캐릭터+노래+내용

    이런순으로 가는것 같습니다. 뭐 성우가 좋든 어찌됐든간에 내용이나 특히 작화가 시망이면 애정때문에 버티다가도

    접는 경우도 있긴하니까요;

    • Favicon of https://siris.kr Siris 2009.11.09 00:44 신고

      저같은 경우는 작품을 선택할 때 스토리를 가장 먼저 꼽는거 같습니다. 그 다음이 제 취향에 맞는 작화, 음악, 성우.. 정도려나요?
      아무리 비쥬얼이 좋고 성우가 마음에 든다 해도 .. 스토리가 산으로 가버리는 경우는 조금 거부감이 느껴지더군요;

  • 메탈짱 2009.11.08 23:33

    소중한 자료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gamelog.kr 태현 2009.11.10 11:59

    호리에유이...저도 애니 처음 입문하던 당시에 알게된 첫 성우엿죠. ㅋ
    언제나 시리스님 덕분에 재밌게 보고 있어요. 늘 감사합니다. =)

    • Favicon of https://siris.kr Siris 2009.11.11 00:07 신고

      성우에 대해서도 알고보면 재미있는 부분들이 의외로 많은거 같아요. :3

      저야말로 재미있게 봐주셔서 감사하죠.
      좋은밤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