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도 TGS 로!

라지만, 피로가 쌓였던 것인지 8시간이나 잠을 자 버렸군요-;

덕분에 치바에 도착한 것은 11시 경. llorz


이렇게 한 바퀴를 돌면서 여러가지 goods 를 받아들고 (....) 드디어 대망의 발큐리아 부스!!



결국 가장 해보고 싶었던 발큐리아 플레이를 못해보고 llorz

아쉬운 마음에 또 다시 방황을 시작했습니다.


그래서 오늘의 전적은 1:2 .. 그래도 1승을 하고, 마지막 판에서는 그래도 아슬아슬하게 졌군요.

... 근데, 어째서 조작이 플스보다 엑박이 더 힘든 걸까요?

블레이블루(BlazeBlue) 발표회가 끝난 뒤 또 다시 방황하다가 어제는 코스프레를 한 것 밖에 못찍은 것을 발견!!


식사를 마친 뒤 잠시 뒤, 드디어 기다리고 기다리던 발큐리아 3의 발표회!!

플레이는 못 해 보았지만, 이거는 빼먹을 수 없다! 라는 의지로 다시 세가 부스로 발걸음을 돌렸습니다.



사진을 찍지 말라고 부탁을 계속 하길래, 더 이상의 사진은 찍지 않았습니다.

이번 스테이지에서는 프로듀서, 개발자와 함께 두 여주인공, 리에라와 이무카의 성우이신 엔도 아야 씨와 아사노 마스미 씨가 등장!!


이미 유투브에 퍼지기는 하였지만, PV 도 공개 하였다죠.

그리고 중간에 이무카의 코스를 하신 분이 등장하셔서 엔도 아야씨를 우연찮게 공격을 하셨던 해프닝도 있었고. (....)

그 외에도 11월에는 다운로드 형식으로 체험판을 공개한다는 군요.

이 체험판에는 이번 TGS 에서 공개한 체험판 + 그것과 이어지는 내용이 된다고 합니다.

또한 새로운 요소와 함께 기존의 1, 2의 캐릭터도 등장하는 등 재미있는 요소가 무척이나 많다고!

내년 1월 27일 공개이니 예약 구매를 할 수 밖에 없.. (머엉)

피로도 많이 쌓였던지라 이대로 숙소에 돌아오고는 저녁을 먹으러 고고싱.

숙소 근처에 있는 샤브샤브 전문점에 가서 무척이나 맛있게 먹어주었습니다.

... 뭔가 올 때 마다 샤브샤브를 먹는 느낌-;

그래도 이번에는 지난번 보다는 조금 싸더군요. (머엉)

어쨌건, 그래서 이것이 오늘 얻은 물품.


다른 goods 를 넣기 위한 감마니아 가방!

케이온을 비롯한 부채 씨리즈. (참고로 어제는 이미 다 떨어져서 받질 못했었죠-;)

하나가 더 추가가 된 아르카나 하트3의 포스터와 마피아 열쇠고리. 클리어 바인더에 VS 카드가 한 장 더 추가! (머엉)

무엇을 하면 무엇을 얻는 다 하는 정보가 적어서. (.....) 별로 받질 못하였군요-;

그래서 내일은 아사쿠사등을 가볼까 생각중인데 몸이 피곤해서 원.

컴퓨터 상태나 피로도 등을 생각하면 자막 작업은 귀국 뒤에나 할 수 있을 거 같군요. =ㅅ=)/ ;

어제의 피로가 다 풀리지 않은 상태에서 장거리 이동을 또 하는 것이 조금 피곤하긴 했지만, 저는야 의지의 한국인! 아픈 다리를 움켜 잡고 회장인 치바 마쿠하리 쪽으로 이동을 시작하습니다.

.. 어제는 사이타마, 오늘은 치바.

도쿄의 이쪽 끝, 저쪽 끝을 계속 다니는 군요. (....)

어쨌건, 오늘은 조금 피곤해서인지 이동중에 계속해서 졸았었죠.

그러다 멀리서 보이기 시작하는 멋진 건물!!



.뭐 안 멋지다고 하는 분도 있을 지 모르지만-;;

도쿄 디즈니랜드가 이동중에 지나치게 되더군요.

저기도 한 번쯤은 가보고 싶기는 하지만, 오늘의 목표는 치바.

전철 안에서 사진을 찍는 것으로 아쉬움을 달래봅니다.



당일 입장권은 무려 1500 엔. llorz 예약을 못한 자신을 탓해야죠.



이 뒤로는 사진 찍는 것이 두려워 그냥 게임 플레이만-;;

일본 친구가 격찬을 하던 LBP2 (리틀 빅 플라넷 2) 라던가, 플레이스테이션 무브 라던가. ~_~)!

어쨌건 그러다가 반다이 남코 부스를 발견하고, 발을 그쪽으로 옮겼습니다.



여기까지 관람을 하고 다음 동으로 가니 요기거리를 파는 곳이 있더군요.

그래서 조금 고민을 하다가 케이온의 무기쨩이 그렇게나 먹고싶어하던 야키소바를!!

하지만 조금 뻑뻑한 것이 맛이 없는 거 같았는데..

... 먹다보니 중독증상이 -ㅁ-)!




이 시점에서 이미 다섯시가 넘었기는 하지만 그냥 돌아가긴 아쉽다!

이 때부터 코스프레 대회가 펼쳐지기는 한다지만.. .... 이미 몸과 마음이 지쳤었다죠-;

하지만 기왕 온 것, 그냥 갈 수는 없죠. - -)b



어둡게 나온 사진까지 합치면 무척이나 많은 분들의 사진을 찍고 돌아다녔던 듯 하군요. (...)

슬 피로를 이기지 못해 회장에서 나와 숙소로 향했습니다.

그런데 가는 길에 뭔가 이상한 것이!?



러브 플러스의 이탄샤!!

바이크 쪽에 붙여놓은 것이 화려하다면 스쿠터에 붙어있는 것은 코믹스러운 것들이 많이 있었죠.



어느덧 해가 저물고, 시리스는 힘겹게 숙소로 복귀를 하였답니다.


획득물입니다.

뭐, 다른 찌라시들도 많긴 했지만-;;

바이스 슈발츠와 빅토리 스파크는 미야게용. :3

그리고 중간에 있는 것은 '아르카나 하트 3'의 증정품. .. 12종이라던데 내일도 도전을?!

소니 증정품은 무려! 플레이스테이션@무브!! 의 모형. (....)

뭐, 오늘은 이정도인 듯 하군요.

내일도 역시 TGS :3

조금 일찍 나와서 다른 곳을 갈까, 그냥 TGS에서 뽕을 뽑을까 고민중이랍니다. (....)

... 그 전에 밀린 전용전과 오늘 할 학생회는 어떻게 해야 하려나 (먼산)



티스토리 툴바